암호화폐로 피자 주문 열려, 다날 페이코인X도미노피자 결제서비스 오픈

2019-06-10T10:23:09+00:00 6 일 전|댓글없음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이 피자 배달 전문 기업 도미노피자에서 페이코인(PCI)으로 피자를 구매할 수 있다고 10일 밝혔다.

다날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4월 다날의 자체 개발 암호화폐인 페이코인은 ‘후오비 코리아 프라임’에서 판매시 5초 만에 완판된 바 있다. 다날의 암호화폐는 하이퍼레저패브릭 기반으로 안전성과 효율성을 챙기고, 결제부터 정산까지 관여하는 중간 사업자를 대폭 줄여 1% 수준의 낮은 수수료와 빠른 정산 주기를 제공한다는 설명이다. 또한, 다날은 대형 프랜차이즈와 제휴를 통해 암호화폐로 실물 결제가 가능한 것은 페이코인(PCI)이 최초라고 강조했다.

다날은 도미노피자와의 제휴를 통해 페이코인(PCI) 결제서비스 오픈을 완료했으며, 이로써 국내 소비자들도 이제 암호화폐로 도미노피자 공식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APP)에서 페이코인(PCI)을 이용한 주문과 결제가 가능해졌다.

페이코인은 ‘페이프로토콜 월렛(PayProtocol Wallet)’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현금과 같이 이용 가능하며 도미노피자뿐만 아니라 달콤커피 전국 가맹점(특수매장 제외)에서도 실물 결제가 가능하다. 또한 다날과 제휴를 맺은 온라인 상점 500여 개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페이코인 관계자는 “달콤커피, 도미노피자, 편의점 등 일상생활 속에서 페이코인(PCI)으로 결제가 가능해 가맹점과 이용자 모두의 호응을 이끌어냈다”며 “암호화폐 결제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도미노피자 결제서비스 오픈 및 이용자의 호응에 보답하고자 결제 시 페이코인(PCI)을 지급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비트웹(bitweb.co.kr)


작성자:

댓글달기